Sachiko Morita / Time in Air, Time in Paper
sold out icon
87,000원

프랑스 앙제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술가 모리타 사치코는 일상에서 발견하는 자신의 즐거움과 호기심에 매우 솔직합니다. 이것을 증명하기 위해, 그녀의 시선은 정원의 흙에서 35mm 필름 카메라로, 그리고 마침내 수채화지로 옮겨갑니다.


사진에 대한 그녀의 접근 방식은 독특합니다. 이탈리안 파브리아노 수채화지에 감광물질을 붓으로 발라 자신만의 인화지를 만들고, 클래식 확대기를 사용하여 35mm 필름 카메라로 자연광에서 찍은 사진을 인화지에 노출시킵니다. 이후 감광물질은 그림자를 그리듯 붓과 뜨거운 물로 깨끗하게 씻어냅니다.


그 결과, 그녀의 작품의 특징인 그림처럼 직관적인 피사체의 윤곽은 순간을 포착하는 사진적 측면과 선과 그림자를 정의하면서 시간이 지남에 따라  완성되는 회화적 측면으로 인식될 수 있습니다. 모리타는 이 두 가지 측면에 주목하여 20년이 넘는 시간 동안 51개의 작품을 재구성하고 자신의 수채화지에 존재하는 소박한 시간의 흐름을 포착하려고 시도했습니다. 모리타의 작품은 '현실과 시간의 흐름'을 강하게 의식하게 합니다. 게다가, 그녀의 독특한 시간의 흐름을 자세히 살펴봄으로써, 작품들은 시각적으로뿐만 아니라 우리의 감각을 통해 보는 즐거움으로 우리를 자극할지도 모릅니다.


sggp

© 2024. sggp All Rights Reserved.



sggp

© 2024. sggp All Rights Reserved.